삼성전자, 얇고 가벼운 미러리스 카메라 ‘NX 미니’ 공개

삼성전자가 얇고 가벼운 렌즈교환형 미러리스 카메라 ‘NX 미니(NX mini)’를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19일, 서울 비욘드 뮤지엄에서 ‘NX 미니’ 론칭 쇼케이스를 열고 슬림한 디자인을 갖춘 고성능 미러리스 카메라를 선보였다.

‘NX 미니’는 두께 22.5mm의 초박형 사이즈에 무게 158g(카메라 본체 기준)의 초경량으로 휴대성을 높인 제품이며, 회전식 디스플레이와 스마트 공유 기능을 통해 셀피(Selfie, 본인 촬영) 기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NX 미니’는 180도 회전식(Flip Up)의 75.2mm(3.0형) 터치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본인의 모습을 확인하며 편리하게 촬영할 수 있다.

또한, 2천만 고화소 BSI CMOS 센서와 1/16000초 초고속 셔터 스피드 등 DSLR에 버금가는 빠른 성능을 구현해, 피사체가 빠르게 움직이거나 노출 변화가 있을 때도 신속하고 정확하게 촬영할 수 있다.

‘NX 미니’는 와이파이와 NFC(Near Field Communication, 근거리 무선통신)를 탑재함으로써 삼성 카메라의 대표적 스마트 공유 기능인 ‘태그 앤드 고(Tag & Go)’를 적용해, NFC를 켜놓은 상태에서 카메라에 스마트 기기를 살짝 대기만 하면 자동으로 와이파이나 필요한 애플리케이션을 활성화시켜 기기와 연동 가능하다.

이외에도 연동된 기기와 사진을 쉽게 공유할 수 있는 ‘포토빔(Photo Beam)’, 여러 장의 사진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등 스마트 기기로 한 번에 보낼 수 있는 ‘모바일 링크(Mobile Link)’,스마트폰으로 카메라의 뷰파인더를 원격으로 조절해 친구들과 함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리모트 뷰 파인더(Remote View Finder)’ 등 다양한 스마트 공유 기능을 지원한다.

20140319092423_7937799390